프레야의 첫 콘서트

타운 바이올린 콘서트

초콜릿 토끼 소녀 프레야는 레스토랑에서 피아니스트 라이오넬의 피아노 연주를 듣는 것을 무척 좋아합니다.
연주를 듣기 위해 일부러 엄마와 함께 레스토랑에 가기도 하지요.

라이오넬은 유명한 피아니스트입니다.
라이오넬은 프레야와 실크 고양이 소녀 티파니가 음악을 사랑하는 것을 알고 각각 바이올린과 첼로를 선물해주었어요.
"감사합니다!" 프레야와 티파니가 기쁨에 가득차서 인사했어요.

곧바로 프레야와 티파니는 각자의 악기 연습에 돌입했어요.
처음에는 많이 어려웠지만 조금씩 조금씩 배워 나갔어요.
이제는 실력이 쌓여 메이플 캣 소녀 밀리의 생일날 함께 축하 연주도 해줄 수 있게 되었답니다.

라이오넬은 이 소식을 듣고 기뻤어요.
"정말 잘 되었네. 레스토랑에서 나와 함께 공연을 해보는 건 어때?" 라이오넬이 물었어요.

"정말요? 하지만 아직 많은 사람들 앞에서 연주하는 건 너무 긴장되어요." 프레야가 말했어요.
그렇지만 프레야도 걱정보다는 기대가 앞서 있었지요.
프레야와 티파니는 더 열심히 연습에 임했어요.

어느 날, 두 소녀가 연습을 하고 있는데 호두다람쥐 소년 랄프가 창밖에서 엿듣고 있는 것을 발견했어요.
프레야가 라이오늘의 피아노 연주를 레스토랑 밖에서 듣고 있었던 것처럼 말이에요.

"들어와서 들어도 괜찮아!" 프레야가 말했어요.
랄프가 쑥쓰러워하며 들어오자 뒤따라서 다른 친구들도 들어왔어요!
프레야와 티파티는 모든 친구들을 위해 연주하기 시작했어요.
친구들이 관중이 되어주자 두 소녀는 더욱 더 열심히 연습할 힘이 생겼고 그리하여 실력은 더욱 더 성장했어요.

마침내, 소녀들의 공연 날이 되었어요.
시간이 다가오자 점점 더 긴장이 되었어요.
바로 그 때, 랄프가 따라왔어요.
"긴장할 것 없어! 빨리 연주 듣고 싶다!"
랄프가 예쁜 꽃다발을 내밀며 응원했어요.
소녀들은 용기를 얻었지요.

프레야와 티파니가 라이오넬과 함께 무대에 오르자 스포트라이트가 그들을 비추었어요.

라이오넬이 피아노 연주를 시작하자, 프레야는 바이올린을 티파니는 첼로를 연주하기 시작했어요.
세 악기의 조합이 아름답게 어우러져 레스토랑 가득 울려퍼졌어요.

연주가 끝났을 때, 레스토랑에 있던 모든 관중들이 일어나 큰 소리로 박수치며 환호했어요.
두 소녀의 첫 콘서트는 성공적이었답니다!

안내사항


이야기 속 사진들은 장면을 묘사하여 스토리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이미지 입니다.

일부 소품들은 스토리의 사진 촬영만을 위해 특별 제작되었기 때문에 구매하실 수 없습니다.

실제 인형은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소품을 손에 쥐거나 들 수 없습니다.




이야기